세계일보
메뉴 보기 검색

김민재, 프리시즌 3경기 연속 선발…나폴리는 무승부

에스파뇰전 후반 25분까지 소화

국가대표 '괴물 수비수' 김민재(26·나폴리)가 프리시즌 3경기 연속 선발 출전으로 팀 내 입지를 다졌다.

 

김민재는 7일(한국시간) 이탈리아 카스텔 디 산그로의 테오필로 파티니 경기장에서 치러진 에스파뇰(스페인)과의 프리시즌 친선경기에 선발로 출전해 팀의 무실점에 기여했다.

이탈리아 세리에A 나폴리의 김민재 선수. 나폴리 홈페이지 캡처

이날 나폴리는 에스파뇰과 득점 없이 0-0으로 비겼다.

 

선발로 출전한 김민재는 후반 25분까지 뛰다 주앙 제주스와 교체됐다.

 

지난달 27일 나폴리에 입단한 김민재는 프리시즌 3경기 연속 선발 출전했다.

 

지난 1일 마요르카(스페인)와 친선경기(1-1 무)는 선발로 45분을 뛰었고, 4일 지로나(스페인)와 친선경기(3-1 승)는 선발로 출전해 69분을 소화했다.

 

프리시즌 경기를 모두 마친 나폴리는 이탈리아 세리에A 개막을 앞두고 있다.

 

나폴리는 16일 오전 1시30분 베로나와 2022~2023시즌 세리에A 개막전을 치른다.

<뉴시스>


추천뉴스